최지만, 디트로이트전 1볼넷...팀은 역전승

팝업레이어 알림

502b9f56b85d2bca7ecbfc6f488436a0_1656255405_7678.jpg
글이 없습니다.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

최지만, 디트로이트전 1볼넷...팀은 역전승
댓글 0 조회   15

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이 볼넷 한 개를 추가했다.


최지만은 6일(한국시간) 미국 미시건주 디트로이트의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 원정경기 2번 1루수 선발 출전, 2타수 무안타 1볼넷 기록했다. 시즌 타율은 0.257이 됐다. 팀은 5-3으로 이겼다.

5회 득점에 기여했다. 1사 2루에서 볼넷 출루하며 공격을 이었고 계속된 2사 1, 2루에서 데이빗 페랄타의 2루타가 점수로 이어졌다. 0-3에서 1-3으로 따라붙는 점수였다. 


0d23fff30caa3b4618a70add8a71e411_1659763858_227.png


6회 1사 1, 2루 기회에서 좌완 앤드류 체이핀 상대로 우타자 이삭 파레디스와 교체되며 이날 경기를 마무리했다.



이날 탬파베이는 13개의 볼넷을 얻으며 끈질기게 출루했다. 쉽지는 않았다. 2회 만루 기회를 날리는 등 4회까지 5개의 잔루를 기록하며 공격이 제대로 풀리지 않는 모습 보여줬다.



5회 페랄타의 2루타, 6회 브랜든 라우의 안타로 한 점씩 추가하며 격차를 좁혔다. 8회 마침내 노력이 결실을 맺었다. 무사 1, 2루에서 라우의 우익수 방면 2루타 때 주자 두 명이 모두 홈으로 들어오며 4-3으로 뒤집었다. 이어 파레디스의 적시타까지 터지며 격차를 벌렸다.



선발 코리 클루버는 6이닝 7피안타 1피홈런 5탈삼진 3실점으로 자기 역할을 했다. 불펜진도 튼튼했다. 제일렌 빅스, 제이슨 애덤에 이어 콜린 포쉐가 경기를 마무리했다.



 

이 게시판에서 최고관리자님의 다른 글
제목